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논밭에선...2015.06.01 10:08

모처럼 글을 쓰는데 성의 없게 사진 한장 담지 못했네요. ㅠㅠ

 

뒤늦게 밭이 생겨 아무런 준비가 없어 무얼 심을까 생각하다가  콩 종자를 남겨놓은게 수량이 될것 같아 콩을 심기로 했습니다.

 

늦서리태, 메주콩, 선비콩, 오리알태, 약콩... 그리고 튀밥및 보리차용으로 재래종 검은 찰옥수수와 쥐이빨 옥수수...

 

많은 양은 아니지만 열심히 노력해서 잘 되면 몇몇분들과는 나누어 먹을수 있겠지요.

 

4살 막내를 보며 띄엄띄엄 하다보니 내일 까지는 해야 다 심을수 있을듯 합니다.

 

멀칭도 하지않고, 그냥 콩을 심고 있으니 다들 풀을 어찌 할려고 하냐며 한마디씩 하시네요.

 

뭐 이미 그런넘으로 소문이 났으니 크게 개의치는 않지만, 땅주인 맘이 또 변하지는 않을지 조금 걱정이 되기는 합니다.

 

누가 뭐라 해도 최소 5년 이상은 풀밭을 만들고, 그 후에나 조금씩 풀관리를 해야 한다는게 변함없는 제 생각입니다.

 

생각은 그러한데... 그나마 임대한 땅을 다시 내놓으라 하지 않게 하려면, 내년엔 두둑 일부는 비닐 멀칭을 해야 하지 않을까 

 

싶기도 합니다.

 

확실하게 장기 임대를 해주면 호밀이나 보리 멀칭을 시도할텐데, 언제 내놓으라 할지 모르니 가을에 호밀이나 보리를 뿌리기도

 

뭐합니다.

 

내일은 어찌될지 모르겠지만, 할 수 있는 그날까지는 열심히 해야죠.^^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논밭에선...' 카테고리의 다른 글

비는 언제 오려나...  (0) 2015.06.13
보리가 익어갑니다.  (0) 2015.06.03
콩파종...  (0) 2015.06.01
고추밭...  (0) 2014.07.19
풀베기...  (0) 2014.07.12
감자 캐기...  (0) 2014.06.29
Posted by 담살이
논밭에선...2014.06.19 00:02

 

 

선비콩과 오리알태, 서리태를 조금씩 심었습니다. 모두 재래종입니다.

 

풀밭을 헤집으며 심으려니 조금 심는것도 시간이 많이 걸리네요.

 

제초제 한번 치고 파종기로 쓱쓱 밀면 쉽게 끝날 일을.... 사서 고생하네요.

 

밭 면적이 넓지 않아 많이 심지는 못하고, 종자 하고, 저희 먹을것, 그리고 몇몇분이 맛보실 만한 수량이 나올지는...

 

올 가을이 되면 알겠죠.

 

제초제, 비료,농약을 사용해 농사를 짓는다 하면 땅을 좀더 많이 얻을수 있을텐데, 이렇게 풀과 함께 초생재배를 하니

 

땅 버린다고 임대를 잘 주지 않아 많이 심고 싶어도 심지를 못합니다.

 

 

 

콩 심다 만난 참개구리입니다.

 

처음 밭을 얻었을땐 개구리는 커녕 지렁이도 보기 힘들었는데, 지금은 지렁이도 많이 보이고 개구리도 많이 있습니다.

 

지렁이 덕에 두더쥐도 많아졌는데 두더쥐는 과히 반갑지는 않네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논밭에선...'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감자 캐기...  (0) 2014.06.29
마늘 수확  (0) 2014.06.29
선비콩 심기...  (0) 2014.06.19
재래종 가지와 고추...  (0) 2014.06.18
우렁이 알  (0) 2014.06.18
우렁이 넣기...  (0) 2014.06.11
Posted by 담살이
담살이 일상2014.02.19 18:36

 

 

오리알태 콩나물입니다.

 

냉장보관을 하면 1년이 지나도 발아율을 좋습니다. 맛도 좋구요.

 

폰카라 화질이 별로인데다, 아이들이 들여다 본다고 자주 열어봐서 약간 푸르스름합니다.

 

2~3일 후면 맛잇는 콩나물국, 무침, 콩나물밥을 해먹을 수 있겠네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담살이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한잔...  (0) 2014.03.14
봄눈은... 녹지않고 쌓인다.  (0) 2014.03.14
오리알태 콩나물...  (0) 2014.02.19
귀밝이 술  (0) 2014.02.14
유치원 졸업  (0) 2014.02.14
선비콩두부 ^^  (0) 2014.01.28
Posted by 담살이
논밭에선...2013.11.22 18:43

 

 

매년 오리알태를 조금씩 심어 콩나물을 먹는데 올핸 요상한 녀석이 나왔습니다.

 

오리알태와는 달리 납작하고 타원형에 연노랑색입니다.

 

분명 심을때 요런녀석은 없었고, 오리알태를 심었던 밭도 다른콩을 심었던 적이 없는데...

 

내년에 밭 한켠에 요녀석을 심어봐야겠습니다.

 

똑같은 녀석이 나오는지, 맛은 어떤지 궁금해집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논밭에선...'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서리태와 마지막 메주콩 털기  (0) 2013.12.09
서리태 옮기기...  (0) 2013.11.25
내년에 심어봐야지...  (0) 2013.11.22
양파 왕겨 멀칭  (0) 2013.11.17
메주콩 타작 준비  (0) 2013.11.11
벼 수확을 했습니다.  (0) 2013.10.23
Posted by 담살이
담살이 생산물2013.11.22 08:54

 

 

 

 

오리알태 12Kg을 한정 판매 합니다.

 

어느 콩나물콩보다 맛이 좋아 저희는 이것만 심어 콩나물을 길러 먹고 있습니다.

 

저희가 먹을려고 심었는데 털어보니 생각보단 많이 나왔네요.

 

콩알이 작아 선별하면서 눈이 빠지는줄 알았습니다. ㅠㅠ...

 

1Kg => 10,000 원 입니다.

5Kg 미만은 택배비 4000원, 또는 착불로 보내드립니다.

 

5Kg 이상은 택배비 무료입니다.

 

주문은 비밀 댓글이나 010-6376-1773 으로 문의 주세요.

 

** 콩나물 키우실때 수돗물을 바로 사용하시면 싹이 잘 나지 않을수도 있습니다.

 

수돗물을 받아서 2~3일 두었다가 콩나물에 주시면 잘 자랍니다.

 

*콩나물 키우기*

 

1. 오리알태를 반나절에서  하루정도 물에 담가 불립니다.

 

2. 준비된 콩나물 기를 용기에 넣고 수건이나 약갼 도톰한 천으로 덮어줍니다.

   (이때 너무 밀봉을 하면 싹이 나지 않고 썩을수 있습니다. 빛만 들어가지 않게!!)

 

3. 수시로 물을 주어 콩이 마르지 않게 합니다.

   (콩나물 싹이 나올때 물을 마구 부으면 콩이 뒤집어지면서 이쁘게 자라지 않습   니다. 콩이 뒤집어 지지 않게 살살 잘 부어주세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담살이
논밭에선...2013.11.11 19:13

 

 

메주콩을 타작 하려고 베어놓은 콩대를 한곳에 모아 널었습니다.

 

보급종은 거의 동시에 여물기에, 콩대도 한번에 꺽어놓고 어느정도 마르면 바로 한곳에 모을수 있는데

 

재래종을 심었더니, 여무는게 중구난방이라 콩대를 다 꺾는데 보름이 넘게 걸렸네요.

 

이렇게 오래 걸릴줄 알았으면 먼저 꺽어놓은 순서대로 타작을 했을텐데 판단 미스로 고생만 했습니다.

 

콩대만 세번을 옮겨 널은것 같네요.

 

게다가 요사이 사흘걸러 한번씩 비가와서 쉬이 마르지도 않아 속만 끓였습니다.

 

다행이 날이개면서 바람이 불어주니 빨리 마르는듯 하네요. 일할때는 춥지만...

 

한 이틀 널었다가 타작을 할겁니다. 쓸만한 콩이 얼마나 나올지...

 

타작하고, 선별하고... 빨라야 이달 말이나 다음달 초에 메주콩을 선보일수 있을듯 합니다.

 

선비콩과 오리알태도 그때쯤 선보일수 있겠네요.

 

엊그제 꺽어놓은 서리태는 한참을 더 기다려야 합니다.

 

멀칭비닐... 정말 맘에 들지 않습니다. 하지만 아직 다른 좋은 방법이 없으니 어쩔수 없네요.

 

그래도 적은양을 심는 양파나 마늘 고구마등은 비닐 멀칭을 하지 않고 있습니다. (요것 때문에 마을에서 말이 많다 하네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논밭에선...'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내년에 심어봐야지...  (0) 2013.11.22
양파 왕겨 멀칭  (0) 2013.11.17
메주콩 타작 준비  (0) 2013.11.11
벼 수확을 했습니다.  (0) 2013.10.23
메주콩 크기 비교  (0) 2013.10.19
메주콩 수확 시작  (0) 2013.10.19
Posted by 담살이
논밭에선...2013.10.19 20:39

베어놓은 선비콩, 오리알태, 팥 꼬투리가 터지려해서 집 마당으로 옮겼습니다. 

 

 

팥을 한아름 안고서 힘들어 하는 다윤이

 

 

그래도 무제는 사나이라고  여유있게 웃음을 짓고 있네요.

 

 

다윤이와 무제에게는 조금 먼거리인데도 엄마 아빠 도와준다고 나와서는 열심히 날랐습니다.

 

 

한아름씩 안고서 엄마뒤를 쫄래쫄래...

 

아... 아빠는 날라온걸 차에 꾹꾹 눌러 싣고 있어서 사진엔 나오지 않네요.

 

뭐 사진에 담아줄 사람도 없지만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논밭에선...' 카테고리의 다른 글

메주콩 크기 비교  (0) 2013.10.19
메주콩 수확 시작  (0) 2013.10.19
선비콩과 오리알태, 팥  (0) 2013.10.19
선비콩과 오리알태 수확  (4) 2013.10.16
수확 시기가 다가옵니다.  (0) 2013.09.24
풀밭? 콩밭?  (0) 2013.08.29
Posted by 담살이
논밭에선...2013.10.16 21:03

 

 

토종 콩나물콩인 오리알태입니다.

 

밭이그늘져서 잘 여물지 걱정을 했었는데 이렇게 잘 여물어 주었네요.

 

욘석들은 풀에 치이거나 말거나, 쓰러져서 땅바닥을 기어도 주렁주렁 많이 달리는 녀석들 입니다.

 

오리알태로 기른 콩나물도 그 맛이 시중 콩나물은 따라오지 못합니다.

 

집에서 손쉽게 접할수 있는 슬로우푸드 중 하나입니다.

 

콩나물 자라는 모습도 아이들에게 보여주시고, 마주앉아 콩나물을 다듬어 무쳐먹고 국도 끓여먹고...

 

아주 맛납니다.^^

 

 

밥밑콩으로 이용하는 토종 선비잡이 콩입니다.

 

콩의 무늬가 선비의 갓 처럼 보여 그리부른다고도 하고, 과거보러 가던 선비가 이콩이 들어간 밥맛에 일어날줄몰라

 

과거를 보지 못했다는 말도 있고... 아무튼 맛있는 콩입니다.

 

 

콩을 수확한 밭입니다.

 

콩대를 베고 나니 풀만 그득하네요.

 

풀밭이라고 말들이 많지만 땅을 살리기위해 담살이는 한동안은 풀과 공생을 할겁니다.

 

그만큼 힘은 더 들겠지만...

 

올해는 종자 늘리는게 주목적이라 없는 종자로 드문드문 심었더니 풀이 더 많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논밭에선...' 카테고리의 다른 글

메주콩 수확 시작  (0) 2013.10.19
선비콩과 오리알태, 팥  (0) 2013.10.19
선비콩과 오리알태 수확  (4) 2013.10.16
수확 시기가 다가옵니다.  (0) 2013.09.24
풀밭? 콩밭?  (0) 2013.08.29
코스모스가 있는 풍경...  (0) 2013.08.22
Posted by 담살이
논밭에선...2013.09.24 20:33

 

 

콩 꼬투리가 많이 통통해졌습니다.

성격 급한 녀석은 콩잎에 단풍이 들기 시작 했구요.

 

 

만발하던 코스모스도 꽃이 거의 지고 씨앗을 달고 있네요.

 

콩을 수확해봐야 노린재 방제에 효과가 있는지 알 수 있겠죠.

 

 

 

벼 이삭도 고개를 많이 숙였습니다.

 

무농약, 무화학비료로 키웠는데 다행이도 큰 병치레는 하지 않은듯 보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논밭에선...'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선비콩과 오리알태, 팥  (0) 2013.10.19
선비콩과 오리알태 수확  (4) 2013.10.16
수확 시기가 다가옵니다.  (0) 2013.09.24
풀밭? 콩밭?  (0) 2013.08.29
코스모스가 있는 풍경...  (0) 2013.08.22
이삭이 고개를 내밀었습니다.^^  (2) 2013.08.22
Posted by 담살이
논밭에선...2013.08.29 09:22

 오리알태와 선비잡이 콩을 심은 콩밭입니다.^^

 

 

풀밭 속에서서도 잘 자라주었네요.

 

이번에만 풀을 한번 베어주면 될듯합니다.

 

일일이 낫으로 쪼그리고 앉아 베어주다 보니 하체는 아주 튼실해질듯 하네요.

 

체벌로 오리걸음 걸으라면 얼마 못가 쓰러지겠지만 좋아서 하는일이라 그런지 이겨낼만 합니다.^^

 

 

풀을 다 베어 눕힌후 콩밭...

 

일하다 보면 사진 찍을생각도 잊어버려 일하는 모습이 없네요. 넘들은 일하는 모습도 잘 찍던데...

 

게다가 옆지기가 일당벌이 나가면 혼자서 해야 하니 일하는 모습은 더욱 담을 수가 없네요.

 

 

아랫밭에 풀 베기 전 모습입니다.

 

다들 풀이 콩보다 커서 소출이 있겠냐고 뭐라 하지만 열심히 풀을 베어주니 지금은 콩이 풀보다 더 자랐습니다.

 

베어진 풀들은 내년에 좋은 거름으로 돌아 오겠죠.

 

 

다들 콩을 심을때 3알을 심는데 한알만 심는게 더 튼실하고 알차게 영그는듯 보입니다.

 

몇년 더 실험을 하면 확실해지겠죠.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논밭에선...'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선비콩과 오리알태 수확  (4) 2013.10.16
수확 시기가 다가옵니다.  (0) 2013.09.24
풀밭? 콩밭?  (0) 2013.08.29
코스모스가 있는 풍경...  (0) 2013.08.22
이삭이 고개를 내밀었습니다.^^  (2) 2013.08.22
호박이...  (0) 2013.07.26
Posted by 담살이